청송군 주민들,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에 물품 기증 이어져
상태바
청송군 주민들,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에 물품 기증 이어져
  • 청송군민신문
  • 승인 2020.03.25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치료센터로 입소한 환자들을 응원하는 현수막

 

코로나19 경증환자 격리시설인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한 환자 및 종사자들을 위한 청송군 주민들의 물품 기증이 이어지고 있다.

청송군 담당 공무원에 의하면 지금까지 청송군 의용소방대연합회(회장 조원래)에서 간식 모음(사과, 떡, 초콜릿) 100봉지, 베트남 다문화가정에서 간식 모음(샌드위치, 컵과일, 음료수) 100세트씩 2회, 청송읍에 위치한 또래오래 청송점(사장 안주은)에서 프라이드 치킨 30마리, 청송 119안전센터에서 사과, 사과즙을 각 10박스, (사)한국농업경영인청송군연합회(회장 송종만)에서 사과 20박스, 사과즙 10박스 물품을 기증하였다고 한다.

생활치료센터 운영단 관계자에 의하면 "청송군 지역민들이 따뜻하게 맞이해주고 또 여러가지 물품도 기증해주셔서 지금까지 거의 보름째 종사하고 있지만 피로감을 잊고 있다"며 "청송군내 4개 식당이 마련해준 싱싱한 도시락과 깨끗한 공기 덕분인지 환자들의 완치, 퇴소율도 다른 지역에 비해 높은 편"이라고 한다.

한편, 생활치료센터 후문에 잠금장치가 되어있지 않아 불안하다는 주민의 제보에 대해서는 “감옥이 아니기 때문에 문을 바깥에서 잠글 수는 없다”며 “대신에 해당 장소에 현역 2명이 3개 조로 나뉘어 24시간 모니터링을 철저히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담당 공무원에 의하면 현재 생활치료센터에는 신규 입소자가 거의 없는 편으로 최대 총 189명의 환자가 입소하였으나 24일 18시 기준 66명이 완치되어 퇴소하고 120여 명 정도 남아 있다고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