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재 기업 ‘태양’, 청송군에 코로나19극복 물품 기부
상태바
서울소재 기업 ‘태양’, 청송군에 코로나19극복 물품 기부
  • 청송군민신문
  • 승인 2021.09.11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군은 지난 9월 10일 서울소재 기업 ‘태양’(대표 정재은)에서, 코로나 19극복을 위한 손소독제 8,820개(35백만원 상당)을 청송군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태양’은 보건 및 재난 안전 제품을 생산·취급하는 업체로, 협력사인 청송군 소재 범강ENG(대표 윤삼걸)의 소개로 청송군에 기부하게 되었으며, 기부 물품은 경상북도공동모금회를 통하여 지역의 다중이용시설인 사회복지시설, 교도소, 장애인단체 등에 배부될 예정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코로나 상황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꼭 필요한 방역 물품을 기부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청송군에서도 군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